2019.05.30 (목)

  • 구름조금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7.8℃
  • 구름많음서울 23.9℃
  • 구름많음대전 25.0℃
  • 구름조금대구 26.8℃
  • 구름많음울산 26.7℃
  • 맑음광주 23.6℃
  • 구름조금부산 25.2℃
  • 구름조금고창 25.2℃
  • 구름조금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1.9℃
  • 구름조금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5.6℃
  • 구름조금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7.4℃
기상청 제공

사회종합

韓 관광객 33명 탑승 헝가리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

외교부, ‘7명사망 19명 실종 7명 구조’ 영사 현장 급파
29일 현지시간 9시경 사고 발생해 현지는 비바람 거세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현지시간 오후9시경(우리 시각 새벽4) 한국인 관광객등 33명이 탑승한 유람선이 침몰해 7명이 사망하고 19명이 실종한 것으로 국내외 언론들이 보도하고 있는 가운데 외교부도 사실을 확인하고 현지에 영사를 급파해 상황에 대처하고 있다.

YTN은 긴급뉴스 보도를 통해 ‘30일 외교부는 29(현지시간) 오후 9시경 이 유람선에 탑승한 여행사 한국인 단체 여행객 33명 가운데 7명이 숨지고 19명이 실종됐으며, 나머지 7명은 구조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날 사고는 참좋은여행사의 페키지 단체 관광으로 일정에 있던 여행 프로그램이었던 것으로관광객들이 탄 유람선 하블레아니(헝가리어로 인어)’호는 크루즈선과 충돌하면서 침몰해 사망자와 실종자가 발생했다.

 

한편 사고 현장에는 소방선과 구조대 등이 구조와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최근 몇 주 동안 계속된 비로 다뉴브강의 수위가 높고 물살이 세서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실종자 수색 중인 현재도 강한 비가 내리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는 가운데 수온이 10도에서 12도에 불과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사고 발생 보도가 이어지면서 현지 관광 상품으로 소개된 다뉴브강 저녁 야경 유람선 관광에 대한 문제점들도 속속 나타나고 있다. YTN은 생방송 인터뷰를 통해 올초 동일한 여행 상품으로 현지를 다녀온 이모씨와 전화통화를 통해 열악했던 다뉴브강 저녁 야경 유람 관광에 대해 확인을 했다.

 

인터뷰에서 과거에 재난 구조를 했다고 밝힌 이 모씨는 대부분의 관광객들이 구명조끼를 입지않고 관광을 진행하는데 대해 매우 위험하단 생각을 했으며 유람선 관광이 진행되는 현장에 구조선등은 보이질 않았다고 밝혔다.




 

참좋은 여행사측에서는 대표이사와 현지 직원등이 현장에 파견되거나 현지 출발을 준비하고 있으며 단체관광객등 가족들이 현지에 갈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단체여행객은 30명이고 인솔자가 1명으로 여행자 모두 여행자보험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정부도 긴밀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외교부는 주헝가리대사관이 사고를 인지한 즉시 현장대책반을 구성해 영사를 현장에 급파해 구조자들에 대한 영사조력을 제공하고 있으며 헝가리 관계당국과 협조해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본부장으로 하는 중앙사고대책본부를 구성해 국내에 있는 피해자 가족과 연락체계를 유지하고 상황을 즉각 공유할 수 있도록 하기로 했다고 밝혔으며 국가안보실과 외교부등 유관 부처와 기관들의 대응 체제도 본격적으로 가동됐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에게 헝가리 유람선 침몰 관련 보고를 받고 헝가리 정부와 협력해 가용한 모든 자원을 총동원한 구조활동을 벌이라고 지시했다고 밝혔으며 또 외교부 장관을 본부장으로 중대본을 즉시 구성하고, 국내에 있는 피해자 가족과 연락체계를 유지해 즉각적으로 상황을 공유하라고지시했으며 현지에 신속 대응팀을 급파하라는 주문도 했다고 밝혔다.


 

특별취재팀

 

(사진=YTN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