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5 (화)

  • 맑음동두천 29.9℃
  • 구름조금강릉 31.2℃
  • 맑음서울 31.1℃
  • 구름조금대전 32.5℃
  • 구름많음대구 30.4℃
  • 구름많음울산 24.3℃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6.2℃
  • 구름많음제주 27.5℃
  • 맑음강화 27.2℃
  • 구름조금보은 31.6℃
  • 흐림금산 30.2℃
  • 구름조금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6.9℃
기상청 제공

정당

대한애국당 농성천막 25일 새벽 철거...‘극한 대립… 다시 친다’

설치한지 46일만에 철거 강행 … 철거항의 당원들 저항
서울시, 47일 만에 철거 ‘민원 증가 등 시민 불편 극심’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대한애국당(현 우리공화당)의 농성 천막이 25일 새벽 전격 철거됐다. 지난 510일 기습적으로 텐트를 설치한지 47일 만이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520분께 직원 500, 용역업체 직원 400명을 투입해 우리공화당의 광화문 농성 천막 등을 철거하는 행정대집행에 나섰으며 이 과정에서 천막을 지키던 우리공화당 당원과 지지자 400여명(대한애국당 측 추산)이 격렬히 저항 하는 등 충돌이 발생하고 경찰 24개 중대와 소방 100명 등도 투입됐다

   

서울시는 행정대집행을 통해 우리공화당이 설치한 천막차양막 3동 등을 이날 오전 7시쯤 마무리 철거 했지만 철거에 반발한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속속 현장에 모여 들면서 긴장이 이어지고 있으며 철거당시 조원진 대표는 상황을 지켜보며 향후 배가되는 텐트를 설치할것임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날 현장에서는 철거를 강행하는 서울시 관계자들과 우리공화당 당직자와 지지자들이 얽혀 충돌 했으며 우리공화당 측은 ‘20여명 이상이 다치거나 실신했다고 밝혔다.

 

시는 우리공화당 측이 서울시와 사전협의 없이 광화문광장을 무단 점유한 것은 명백한 불법행위로, 불법은 용인될 수 없으며 통행 방해 등 우리공화당의 광화문광장 무단 점유와 관련한 시민 민원도 200건 이상 접수된 바 있다고 밝혔으며 행정대집행에 따른 비용은 우리공화당 측에 청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는 천막이 놓였던 자리에 높이 3m 이상의 대형 화분을 가져다 설치했으며 우리공화당 측은 텐트를 설치하지 못하게 하려는 꼼수라며 설치를 저지 하기도 했다.


대한애국당은 광화문 현장에 지난 탄핵 결정 과정에서 사망한 5인에 대한 애국열사 추모 공간을 마련해 진상 규명 등을 요구해왔으며 매주 토요일 오후 서울역광장에서 태극기집회를 개최하면서 광화문 까지 행진을 지속적으로 진행해오고 있고 대한문앞과 동화면세점앞 등 에서도 각 보수우파단체들의 태극기 집회가 매주 토요일 개최되고 있다.


    

특별취재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