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4.5℃
  • 박무서울 20.8℃
  • 박무대전 22.5℃
  • 박무대구 21.6℃
  • 박무울산 22.3℃
  • 박무광주 21.5℃
  • 박무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21.4℃
  • 구름많음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18.1℃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0.1℃
  • 구름많음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경제종합

열매나눔재단, 1.8% 저금리 대출로 생계형 창업 지원

창업자금 최대 3000만원, 경영개선자금 최대 2000만원 지원
서울시 소재 만 20세 이상 개인사업자로 7등급 이하도 가능

 

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이 자금 문제로 창업 또는 창업 후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영세 소상공인들에게 1.8%의 저금리로 대출을 지원한다.

 

경기불황으로 인한 고용 불안정과 취업난의 영향으로 중장년층은 물론 청년들도 생계형 창업에 뛰어들고 있으나, 창업 5년 이후 생존율은 27.5%에 불과하다. 척박한 창업 환경 속에서 영세 소상공인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창업하고, 경영하기 위해서는 자금 확보가 중요하지만 이들을 위한 금융상품이 많지 않다.

 

열매나눔재단은 서울시, 서울신용보증재단, 신나는조합, 사회연대은행과 함께 영세 소상공인들의 생계형 창업이 실패하지 않도록 창업과 경영 개선에 필요한 자금을 무담보, 1.8%의 저금리로 빌려주는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을 시행하고 있다.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은 제도권 금융을 이용하기 어려운 영세 소상공인을 위한 서울시의 자금 지원제도로, 신용등급 7등급 이하도 지원 가능하다. 예비 창업자 및 창업 6개월 이내의 신규 창업자의 경우 창업자금을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하며, 사업 개시 6개월 이상이 지난 기존 창업자는 경영개선자금을 최대 2000만원까지 신용등급별 차등적용해 지원한다.

 

또한 대상자로 선정되면 자금 지원뿐 아니라, 사업에 대한 컨설팅 등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만 20세 이상의 개인사업자로 창업(예정)지가 서울시 소재여야 하며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 저소득층 실직자 다문화가정 서울꿈나래통장 저축완료자 북한이탈주민 중 하나의 조건에 해당하면 된다.

 

한편 20126월부터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을 운영 중인 열매나눔재단은 201812월까지 384개 업체에 특별보증 추천을 지원하였으며 누적 지원금은 733100만원에 달한다. 올해에도 12억의 자금을 투입하여 운영한다.

 

자세한 사항은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 내 ‘2019년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 사업 신청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는 열매나눔재단로 하면 된다.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은 2007년 설립되어 저소득 취약계층과 북한이탈주민의 자립·자활을 돕고자 5개의 사회적기업을 직접 설립하고 410개의 개인창업가게와 86개의 사회적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사회적기업 육성과 마이크로크레딧 분야에 대한 전문성을 인정받아 2011년 대한민국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다.

 

김정훈 기자